(2012년 9월 12일)
한국닌텐도㈜(http://www.nintendo.co.kr)는 오는 11월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(BEXCO)에서 열리는 ‘지스타(G-Star) 2012’에 참가한다고 발표했다.
한국닌텐도는 ‘지스타 2012’를 통해, 「닌텐도 3DS」와 「닌텐도 3DS XL」의 체험존을 마련하고, 이들의 특성을 충분히 살린 신작 소프트웨어도 선보일 예정이다.
「닌텐도 3DS」는 특수 안경을 쓰지 않고도 3D게임을 즐길 수 있는 휴대용 게임기이며, 「닌텐도 3DS XL」은 닌텐도 3DS보다 약 1.9배 커진 화면으로 한층 더 다이내믹한 시각효과를 즐길 수 있다.
한국닌텐도의 후쿠다 히로유키 대표이사는 “한국 게임산업의 발전에 크게 기여해 온 지스타에 때맞춰 닌텐도 3DS XL로 참가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.”며, “지스타를 찾아 주신 많은 분들이 전용 소프트웨어와 함께 직접 체험하여 그 즐거움과 재미를 실감해 주시길 기대한다.”라고 전했다.
※ 지스타 2012에서 Wii U에 관한 정보 발표나 전시는 예정하고 있지 않습니다.